광양시 광영동 주민자치위원회, 『나라사랑 No Japan 보이콧 캠페인』 펼쳐
상태바
광양시 광영동 주민자치위원회, 『나라사랑 No Japan 보이콧 캠페인』 펼쳐
  • 송상교 기자
  • 승인 2019.08.16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일본제품 불매운동에 적극 동참 결의해
광양시 광영동 주민자치위원회는 14일(수)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광영동 일원에서 『나라사랑 No Japan 보이콧 캠페인』을 펼쳤다.(사진_광양시청)

[시사매거진/광주전남=송상교 기자]  광양시(시장 정현복) 광영동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박종순)는 “14일(수)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광영동 일원에서 『나라사랑 No Japan 보이콧 캠페인』을 펼쳤다”고 16일 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광영동 주민자치위원 25명이 참여한 가운데 일본의 수출규제와 관련하여 아베 정권의 경제정책을 규탄하는 내용의 구호를 외치며, 일본제품 불매운동에 적극 동참할 것을 결의했다. 

박종순 광영동 주민자치위원장은 “일본이 과거사를 반성하고 보복규제를 중단할 때까지 일본제품 불매운동에 적극 동참하겠다”며 시민들의 불매운동 참여를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