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제5호 태풍‘다나스’대비 만반의 준비 태세 돌입
상태바
곡성군. 제5호 태풍‘다나스’대비 만반의 준비 태세 돌입
  • 송상교 기자
  • 승인 2019.07.20 0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축대 및 토사 붕괴, 산사태, 하천둔치 범람 등의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 사전 점검 활동실시
곡성군이 18일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제5호 태풍 다나스 대비 점검 회의를 개최하고 피해예방을 위한 준비 태세에 돌입했다.(사진_곡성군청)

[시사매거진/광주전남=송상교 기자]  곡성군(군수 유근기)이 “18일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제5호 태풍 다나스 대비 점검 회의를 개최하고 피해예방을 위한 준비 태세에 돌입했다.”고 19일 밝혔다.

부군수 주재로 열린 이날 회의에서는 태풍 북상에 따른 인명피해 예방 및 농축산 시설 피해 경감 등 관련된 전 부서의 태풍 대비 추진사항을 점검했다.

이번 5호 태풍 ‘다나스’는 소형급 태풍이지만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아 많은 비를 뿌릴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경로에 따르면 20일 오후부터는 남해안에 근접하고, 21일에는 여수에 상륙할 것으로 예측된다. 곡성군에는 21일부터 22일 사이에 집중적인 피해 발생이 우려되고 있다.

곡성군은 축대 및 토사 붕괴, 산사태, 하천둔치 범람 등의 피해가 우려되는 지역에 대해 사전 점검 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상습침수 지역에 대한 재난 예경보 시설 및 배수펌프 가동상태를 점검하고, 배수로 및 하수도 협잡물 등 유수 흐름 저해요소 긴급 정비 작업에 들어갔다. 

농업 피해 방지를 위해서는 논밭 작물별 조치사항 및 비닐하우스 강풍 대비 조치사항 등 홍보와 계도를 집중 추진하고 있다. 특히 인명피해가 예상되는 지역은 주민대피계획 수립 및 통제조치를 실시할 계획이다. 

회의를 주재한 김선호 부군수는 “태풍 피해가 없도록 군민을 대상으로 국민행동요령과 특보 상황 등의 신속한 전파를 강화하고, 위험지역 및 시설에 대한 사전 예찰을 철저히 하여 피해가 없도록 전 직원이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번 태풍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기상청 날씨누리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