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키워드 투데이
‘뽕 따러 가세’ 여타 무겁고 진지했던 홍보 포스터들과는...
  • 주진현 기자
  • 승인 2019.07.14 20:09
  • 댓글 0
▲ 사진=TV CHOSUN

[시사매거진=주진현 기자] TV CHOSUN 신규 프로그램 ‘송가인이 간다-뽕 따러 가세’(이하 ‘뽕 따러 가세’)는 송가인이 접수된 시청자들의 사연과 신청곡에 따라, 본인 혹은 가족, 연인, 친구, 직장동료 등 사연의 주인공에게 직접 찾아가 특별한 노래를 선물해주는 프로그램이다.

무엇보다 전단지 가장 윗부분에는 ‘친절한 서비스&확실한 만남’이란 글귀와 ‘사연 대 모집. 트롯, 케이팝, 팝송, 민요, 동요 장르불문 모두 신청가능’이란 문구가 새겨져 프로그램의 정체성을 드러내고 있다.

중앙에는 흰색 저고리와 검은색 치마를 입은 송가인이 복고풍 학생 가방을 들고 특유의 쾌청한 웃음을 터트리고, 흰색 한복으로 중무장한 붐 역시 북채와 북을 들고 장단을 맞출 태세를 갖추고 있는 터. 또한 ‘송가인을 만나기가 하늘의 별따기?’라는 문구에 이어 ‘사연을 신청하시면 송가인이 직접 찾아가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라는 확실한 문장이 첨가돼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여타 무겁고 진지했던 홍보 포스터들과는 현저히 차별화된 ‘뽕따’만의 ‘뽕퀄리티’를 드러내며 호기심을 유발하였다.

그런가하면 ‘미스트롯’ 당시 마스터와 참가자로 만났던 송가인과 붐은 이번 ‘뽕 따러 가세’에서 시청자의 사연이 있는 곳이라면 어디든 달려가는 ‘뽕남매’로 의기투합해 찰떡 호흡을 자랑한다.

의외의 예능감과 순발력을 보여주는 송가인과 든든한 조력자로 각별한 오빠미를 발산하는 붐이 선보일 ‘뽕남매’ 케미에 벌써부터 눈길이 쏠리고 있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주진현 기자  baecool1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주진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