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현관 군수, " '배수개선사업' ...농가 소득 크게 기여 할 것"
상태바
명현관 군수, " '배수개선사업' ...농가 소득 크게 기여 할 것"
  • 공성남 기자
  • 승인 2019.07.14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95억 투입 ...배수개선사업 7월 착공
해남군 청사 (사진_해남군)

[시사매거진/광주전남=공성남 기자] 해남군은 화산 관동지구 배수개선사업의 국비 95억원 확보에 이어 문내 예락1 지방관리방조제 개보수사업에 대해서도 국비 15억을 확보했다.

국비를 포함한 총 사업비 30억원의 사업비가 소요되는 이번 사업은 해마다 침수 피해를 겪었던 문내 예락지역 방조제의 기존 배수갑문을 확장하고 노후화 된 권양기 교체와 배수 펌프장을 설치하게 된다. 

올 하반기 실시설계 용역을 실시할 계획으로 이 지역 321ha 농경지의 재해 예방과 영농환경 개선에 큰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앞서 국비 95억원을 투입해 배수장 1개소, 배수로 2조 1.6km를 신설하고, 18.5ha를 매립하는 화산 관동들녁 배수개선 사업은 올해 7월 공사에 착공, 오는 2021년말 준공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한국농어촌공사 해남⋅완도지사에서도 황산 관춘들녁과 기성들녁에 국비 88억원을 들여 103ha 면적에 대해 배수개선 사업을 시행할 계획으로 올해 기본조사에 착수한다.

명현관 해남군수는“배수개선사업이 완료되고 나면 저지대 농경지의 침수피해를 예방하여 고품질의 쌀 생산으로 농가소득에 크게 기여할 것” 이라며 “앞으로도 영농환경 개선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