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임실시장, 복합문화예술공간으로… 길거리 음악회 선사임실시장에서 펼치는 야외 열린 음악회, 주민과 상인에 큰 감동
  • 김영호 기자
  • 승인 2019.06.14 22:19
  • 댓글 0
사진출처_임실군청                                  "2019 길거리 음악회"

[시사매거진/전북=김영호 기자]

임실시장이 전통시장의 기능을 뛰어넘어 주민과 시장상인들이 함께하는 복합문화예술 공간으로 탈바꿈하고 있다.

임실군은 지난 13일 초여름 저녁의 특별한 추억을 선사하는 ‘2019 길거리 음악회’를 열어, 지역주민들에게 큰 감동을 선사했다.

이번 음악회는 임실군이 후원하고, 한국음악협회 임실지부(지부장 이동성)가 주최한 가운데 열렸다.

임실시장 야외특설무대에서 열린 이번 음악회에 심 민 군수와 신대용 군의회의장을 비롯하여 주민과 상인들이 함께 한 가운데 열렸다.

올해 두 번째를 맞이한 이번 음악회는 임실지부 소속의 팝페라 그룹 사과나무밴드와 전문 음악인으로 구성한 전라북도음악협회 팝스오케스트라 빅밴드의 공연배틀을 주제로 진행됐다.

음악회는 품격있고 흥겨운 무대를 펼쳐, 때이른 무더위와 바쁜 일상 속에 지친 관람객들의 심신을 재충전하는 소중한 시간을 마련했다.

이번 음악회를 통해 임실시장은 단순한 전통시장이 아닌 문화와 예술이 함께하는 복합문화공간으로 탈바꿈하는 계기를 마련했다.

행사를 주관한 한국음악협회 임실지부 이동성 지부장은 “저녁 달빛을 조명삼아 야외에서 펼쳐진 이번 음악회를 함께 하신 모든 분들에게 자그마한 추억이 되었으면 좋겠다”며“앞으로도 군민들과 음악을 나누고 행복을 연주하는 임실음악협회가 되겠다”고 전했다.

심 민 군수는“단순한 시장의 기능에서 벗어나, 다양한 문화예술활동을 펼칠 수 있는 복합공간으로 활용되고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군민들이 편안하게 찾아와 즐길 수 있는 야외 공연을 많이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김영호 기자  caps3405@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