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네파, 전지현 앞세운 공격적인 마케팅으로 중국 시장 공략중국 최대 온라인몰인 티몰 입점 이래 2016년 대비 매출 약 3배 증가
  • 김성민 기자
  • 승인 2019.06.20 01:00
  • 댓글 0

네파, 전속모델 전지현을 전면으로 내세운 광고 통해 19 SS 시장부터 중국 소비자 공략에 발판

실용적이면서도 스타일리시하고 트렌디한 아웃도어 브랜드로서의 이미지 견고히 하는 마케팅 전략

네파 프레도 폴로티셔츠 광고 속 전지현 스틸컷

[시사매거진=김성민 기자]아웃도어 브랜드 네파가 브랜드 전속모델 전지현을 앞세워 중국 시장 공략 마케팅을 시작했다. 전지현은 가장 영향력 있는 한류스타 중 하나로 드라마에서 그녀가 먹던 ‘치맥’, 그녀가 입은 스타일 등이 인기를 끌며 중국 소비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네파는 그런 전지현이 메인 모델로 나선 19 SS 광고 영상을 발판 삼아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네파는 중국의 유튜브라고 불리는 요오쿠(YOUKU) 채널을 통해 5월 중순부터 전지현이 뉴트로 트렌드의 스타일링을 한 채 해변가에서 롤러스케이트를 타면서 익살스러운 포즈와 표정을 짓는 듯한 재기발랄한 감성의 광고를 공개했다. 또한 중국 최대 전자 상거래 업체 알리바바 그룹에서 운영하는 온라인 종합 쇼핑몰 티몰에 지난 2016년 입점한 후 올해 처음으로 전지현을 활용한 화보 등의 비주얼 컨텐츠를 티몰 내 네파 플래그십 스토어에서 공개하는 등 적극적인 마케팅을 선보였다.

전지현 효과를 톡톡히 누린 네파는 2016년 9월 티몰에 입점한 이래 약 3배의 매출 성장을 보이며 지속적으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티몰 데이터 뱅크에서 제공하는 수치 조사에 따르면 15일 간의 인지고객, 흥미고객, 구매고객, 충성고객 등을 합친 수치를 나타내는 활동소비자수가 전지현 광고를 집행하기 전 대비 약 9배가 증가했고, 네파 브랜드를 머릿 속에 기억하는 인지고객수는 약 17배 증가했다고 한다. 순방문자수 또한 4배 증가했다.

티몰은 패션부문에서 특히 강세를 보이는 대표적인 온라인 쇼핑 플랫폼으로 네파는 이러한 플랫폼들을 보다 공격적으로 공략하며 중국 시장 내 스타일리시한 아웃도어 브랜드로 자리매김 하고자 힘쓰고 있다.

네파 이선효 대표이사는 “아웃도어 브랜드에게 있어 중국 시장은 매년 높은 성장세를 보이는 블루오션과 같은 시장으로, 네파는 스타일리시하고 트렌디한 라이프 스타일을 전면적으로 내세워 차별적인 이미지로 중국 시장을 공략하고 있다” 며 “그러한 브랜드 이미지를 더욱 강화하고자 전지현을 활용한 다양한 컨텐츠를 중국 시장에서 활용하기 시작했고, 시작부터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중국 고객을 공략할 수 있는 마케팅을 전개할 게획이다”고 전했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김성민 기자  ksm950080@gmail.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