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지자체
전라남도, 순천서 '제3회 노인학대 예방의 날' 기념식
  • 조은정 기자
  • 승인 2019.06.14 22:07
  • 댓글 0
(사진_전남도청 제공)

[시사매거진/광주전남=조은정 기자]전라남도는 노인회, 노인시설 종사자, 주민, 공무원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3회 노인학대 예방의 날’ 기념식을 지난 12일 순천 문화건강센터에서 개최했다.

전라남도와 전남노인보호전문기관이 주최한 이날 행사는 노인 보호 홍보 동영상 상영, 노인 인권보호 유공자 표창, 축하공연, 노인 인권보호 퍼포먼스 등 다채롭게 펼쳐졌다.

노인학대 예방의 날은 2006년부터 UN과 세계노인학대방지망(INPEA)에서 노인학대에 대한 사회적 관심 촉구 및 예방을 위해 매년 6월 15일을 ‘세계노인 학대 인식의 날’로 지정한 데서 유래했다.

우리나라는 2016년 노인복지법을 개정해 범국민적으로 노인 학대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관심을 유도하기 위해 ‘노인학대 예방의 날’로 지정해 올해 3회를 맞이했다.

노인학대 가해자 대부분은 가족이고, 그 중 아들이 제일 많고, 최근에는 어르신을 보호하는 요양시설에서도 노인학대가 발생하고 있다. 노인학대는 더 이상 개인의 문제가 아니라 사회 전체가 나서 해결해야 할 문제로 인식해야 한다.

박병호 전라남도 행정부지사는 기념사에서 “우리의 관심과 사랑이 노인학대 예방과 노인 인권 보호를 위한 소중한 밑거름이 되길 희망한다”며 “어르신들이 안정된 노후생활을 할 수 있는 따뜻한 정책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전라남도는 노인학대 문제에 대해 전문적이고 체계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동부권은 순천, 서부권은 무안에 노인 보호 전문기관을 운영하고 있다. 또 전남학대피해노인전용쉼터를 순천에서 운영하고 있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조은정 기자  eunjung9153@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