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한국인터넷진흥원 창립 10주년, 향후 10년 대비 위한 '미래위원회' 발족
  • 최지연 기자
  • 승인 2019.06.11 17:35
  • 댓글 0
(사진_KISA)

[시사매거진=최지연 기자] 한국인터넷진흥원(KISA, 원장 김석환)은 올해 창립 10주년을 맞이하여 다가오는 10년을 준비하기 위한 “미래위원회”를 발족한다고 2019. 6. 11.(화) 밝혔다.

KISA는 4차 산업혁명 등 향후 10년 간 미래 ICT 사회의 변화를 예측하고, 이러한 변화에 대비하는 KISA의 십년대계를 모색하기 위해 본 위원회를 구성했다.

위원회에는 정부 및 산·학·연, 언론, 시민 단체, 지역 등 다양한 전문 고객 자문단 15인이 위원으로 참여하며, 6월 11일 1차 회의를 시작으로 약 2개월 동안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위원들은 10년 후 인터넷·정보보호의 변화를 예측하고 이를 선도하기 위한 KISA의 발전 방향을 설계하는 역할을 맡게 되며, KISA 창립 10주년 기념으로 편찬하는 10년사 집필 및 발간에 대한 자문 역할도 수행할 예정이다.

위원회는 KISA의 사업 영역인 인터넷, 개인정보, 정보보호 뿐만 아니라 4차 산업혁명 등 매주 주제별 미래 전망에 대한 발제 및 의견 공유 등을 통해 향후 10년의 혁신과 도약을 위한 2030 KISA 미래상을 도출해 나갈 계획이다.

KISA 김석환 원장은 “이번 위원회 활동은 인터넷진흥원의 과거 10년을 돌아보고, 미래 10년을 열어가기 위해 우리가 나아갈 방향을 찾아가는 매우 의미 있고 중요한 과제가 될 것”이라며, “위원들의 전문적인 의견을 바탕으로 국가 발전과 국민의 삶에 지속적으로 기여하는 미래 지향적인 KISA 청사진을 그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최지연 기자  giyen122@sisamagazine.co.kr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