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섬 복지 지원사업 ‘호응’
상태바
여수시, 섬 복지 지원사업 ‘호응’
  • 조은정 기자
  • 승인 2019.06.10 12: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_여수시청)

[시사매거진/광주전남=조은정 기자] 전남 여수시(시장 권오봉)는 지난 4월부터 추진 중인 ‘뱃길 따라 희망 싣고’ 섬 복지 지원사업이 주민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받고 있다고 10일 밝혔다.

섬 복지 지원사업은 지리적으로 소외된 섬주민을 위한 통합사회복지 연계서비스다.

지금까지 28개 민간기관과 연계해 8개 도서 944명에게 양‧한방치료, 집수리, 이미용, 밑반찬 지원 등의 복지 서비스를 제공했다.

지난 4월에는 행정안전부 주관 공모사업에 섬 복지 지원사업이 선정돼 사업비 1억 원도 확보했다.

시는 올해 말까지 16개 섬을 순회하며 지속적인 서비스를 지원할 계획이다.

남면 횡간도 한 주민은 “배를 타고 육지로 나가야 물리치료도 하고 파마도 할 수 있는데, 이렇게 직접 찾아와 서비스를 해주니 고마울 따름이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민간단체의 적극적인 협조 덕분에 사업이 순항하고 있다”며 “섬 주민의 삶의 질 개선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