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무실 간식서비스 ‘스낵24’, 고객사 수 2개월 반 만에 200% 성장
상태바
사무실 간식서비스 ‘스낵24’, 고객사 수 2개월 반 만에 200% 성장
  • 전진홍 기자
  • 승인 2019.05.29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사매거진=전진홍 기자] 기업들의 직원 대상 복지증진을 효율적으로 할 수 있도록 서비스하는 사무실 간식 관리 서비스 스낵24(SNACK 24)가 서비스 이용기업 200개를 돌파하며 급속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스낵24 운영사 ㈜위펀은 현재 기준 이용 중인 고객사 200개 이상을 유치함으로써, 당초 런칭 초기 목표 수치를 훨씬 뛰어넘는 실적을 달성했음을 밝혔다. 이는 2018년 8월 런칭 후 6개월 만에 100개 고객사를 유치한 후 2개월 반 만에 200% 늘어난 성과라 그 의미를 더한다.

최근 대기업은 물론 중견기업, 중소기업 및 신생 스타트업까지 ‘직원들의 복지’가 중요한 기업 운영의 핵심 요소로 자리 잡으면서, 차별화되면서도 실질적으로 직원들에게 만족도를 줄 수 있는 복지 혜택을 도입하고자 하는 기업이 늘고 있다. 스낵24의 급성장은 이런 니즈를 정확하게 파악한 결과로 보고 있다. 특히 최근과 같이 구인난이 심각하고, 직원의 이직이나 퇴사 등의 이탈율 또한 높아지면서, 직원 복지에 대한 니즈가 더욱 짙어지고 있다. 이에 따라 ‘스낵24 서비스 도입’ 자체가 직원 복지를 중요 시 생각하는 기업이라는 이미지를 확고히 하는 데 도움이 되고 있어 앞으로 수요는 지속해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스낵24의 대표서비스는 사무실 간식 원스톱(One-Stop)으로, 기업 맞춤 복지 공간 컨설팅부터 간식 구매, 배송, 진열, 품질 재고 관리 및 현 시점에 가장 인기 있는 간식을 추천하는 큐레이션 서비스까지 제공하고 있어 만족도가 매우 높은 편이다. 또한, 관리에 필요한 비용들은 모두 무상으로 진행되어 순수 간식 구매 비용만 발생 되며, 일반 편의점보다 최대 30% 저렴한 가격으로 간식 소비가 가능하다는 점도 스낵24의 강점이다.

최근 ‘스낵24 프리미엄’ 서비스도 새롭게 런칭 되어 서비스를 찾는 기업은 더욱 늘어날 전망이다. 기업간식 배송 및 관리서비스인 사무실 간식 원스톱과 함께 독자적인 프리미엄급 서비스를 무상으로 지원 할 뿐만 아니라, 카페테리어 관리를 전담하는 전문 관리인을 지원하는 등 기업 각각의 맞춤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점이 특장점이다.

또한, 새벽 배송을 통한 조식이나 신선식품(샌드위치, 과일, 샐러드 등) 간식의 범위에 한계를 두지 않고 취급하며, 매일 관리를 통해 기업이 자체적으로 큰 비용이나 인력을 들여 사내 카페나 매점을 운영하지 않더라도 그와 동등하거나 그 이상의 운영 효과를 누릴 수 있다. 또한, 태블릿을 통한 실시간 설문도 진행하고 있어 실제 이용하는 직원들의 피드백 및 기업의 피드백을 빠르게 반영 유연한 운영도 장점이다.

업체 측 관계자는 “기업의 인재들이 최적의 환경에서 근무할 수 있도록 변화하고 있는 기업들이 많아지고, 새로움을 추구하는 젊은 기업인들의 니즈가 더해지고 있는 추세에 스낵24가 적합한 서비스로 여겨지면서 많은 기업이 이용하고 계신다.”고 전했다. 또한, “규모의 경제 개념에 따라 도입 기업이 늘어날수록 스낵24의 양적, 질적 서비스는 점점 높아질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