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트레이트 YG 해외투자자 성접대 의혹, YG 사실 무근 반박
상태바
스트레이트 YG 해외투자자 성접대 의혹, YG 사실 무근 반박
  • 김성민 기자
  • 승인 2019.05.28 15: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청자들 높은 관심 보여 시청률 1년만에 스트레이트 최고 기록

[시사매거진=김성민 기자]MBC 탐사 보도 프로그램 ‘스트레이트’에서 5월 27일 가수 승리가 소속되어 있는 YG의 해외투자자 성접대 의혹을 제기하면서 이에 대한 YG 양현석 대표 ‘성접대 의혹은 사실 무근’이라는 반박 내용도 함께 방송했다. 

YG 성접대 의혹에 대한 시청자들의 높은 관심과 함께 이날 ‘스트레이트’ 시청률이 TNMS 기준으로 전국 5.3%, 수도권에서는 전국 보다 높은 6.0%로 뛰면서 지난 2018년 5월 13일 이후 약 일년만에 ‘스트레이트’ 방송 중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 했다.  2018년 5월 13일에는 ‘스트레이트’가 대한항공 일가의 갑질을 다룬바 있고 당시 전국 시청률은5.4%, 수도권 6.0% 였다. 

이날 ‘스트레이트’는 보도 프로그램에도 불구하고 동시간대 방송한 KBS2 예능 ‘옥탑방의 문제아들’ 시청률 4.6% 보다도 높아 YG 성접대 의혹에 대한 시청자들의 높은 관심을 알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