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세미, “내 아들인데...” 시어머니 늦둥이 아들로 오해해 토로 [종합]
상태바
이세미, “내 아들인데...” 시어머니 늦둥이 아들로 오해해 토로 [종합]
  • 박한나 기자
  • 승인 2019.05.18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 방송캡쳐

[시사매거진=박한나 기자] 쇼 호스트 이세미가 안방극장 시청자들의 주목을 받고 있다.

이는 그녀가 최근 전파를 탄 종합편성채널 엠비앤 ‘동치미’에 시어머니와 동반 출연해 솔직한 입담을 과시한 것.

이날 이세미는 시어머니를 앞에 두고 허심탄회하게 자신의 속마음을 털어 놓아 주목을 받았다.

특히 이세미는 아들이 시어머니의 늦둥이 아들로 오해를 당한 일화를 언급했다.

시어머니가 이세미 아들을 어린이집에 데리고 다닐 때마다 늦둥이인 줄 알고 오해를 받는 것.

이세미는 “엄마와 아빠가 바빠서 안보이니 시어머니가 ‘나이가 어떻게 되시길래 늦둥이를 보셨어요?’라는 말을 듣는다”라고 말을 했다.

이에 시어머니는 그런 오해가 내심 좋다고. 그녀는 “많이 즐겼다”라고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세미는 홈쇼핑에서 쇼호스트로 활동 중이며, 그녀의 남편은 잘나가는 뮤지컬 배우 민우혁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