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안전성과 수면환경 개선을 한번에, 독일매트리스 '힐커'
  • 전진홍 기자
  • 승인 2019.05.18 10:00
  • 댓글 0

수면환경의 개선을 부담없이 이루기 위한 현대인들의 발걸음이 바빠지고 있다.

조금 더 말끔한 컨디션의 유지를 진행하기 위해 잠이 들기 전까지의 생활패턴에 신경을 쓰는 사람들도 많아졌다. 하지만, 이러한 부분들보다 가장 중요한 것이 있다. 바로 내 몸을 눕혀 수면시간을 보내게 되는 매트리스이다. 어떠한 매트리스를 구입하고 사용하느냐에 따라 우리의 수면환경의 질은 천차만별로 달라지게 된다. 

그리하여, 내 몸에 맞는 매트리스를 찾아 직접 수입매트리스 탐방을 하는 소비자들을 쉽게 볼 수 있게 된다. 그 중에서도 독일수입매트리스로 이목집중을 받고 있는 '힐커' 매트리스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자. '힐커'는 수입을 하는 곳이 없어 대부분 직구로 사용하는 소비자들이 많았으나, 몇 년전 국내에 출시되어 지금까지도 꾸준히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매트리스이다. 가지고 있는 기능은 물론이고 내구성과 텐션감, 그리고 수면환경을 조금 더 편안하게 개선시켜줄 조건들까지 갖춰내고 있는 제품이다. 

독일매트리스 '힐커'는 국내 뿐만 아니라 이미 미국과 유럽 등등 여러 국가에서 인정을 받은 브랜드이다. 정직하게 오픈을 하는 제작과정은 물론이고 부담없는 금액을 통해 가성비까지 갖춰내고 있다.

또한, 친환경 텐셀원단이 적용이 되어서 유해성분과 방사능물질에 대한 걱정을 덜어낼 수 있는 친환경매트리스의 역할까지도 동시에 이뤄낸다. 누구나 부담없이 사용할 수 있다는 장점은 물론이고, 원단 자체의 우수성을 그대로 수용할 수 있기 때문에 먼지의 발생을 줄이며, 진드기 역시 예방을 하고 있다. 

수입매트리스는 각기 다른 기능들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직접 체험을 해보거나 침구가 가지고 있는 기능성을 잘 파악하여서 내 몸에 맞는 매트리스를 구입하는 것이 좋다. '힐커' 독일수입매트리스는 이 밖에도 아주 다양한 기능들의 조건을 가지고 있다. 

4겹으로 제작이 된 핑커터치 마이크로 하이브리드 코일이 10,000개 스프링으로 제작되어 매트리스에 누웠을 때 생기는 무게와 압력을 최대한 분산시키고 있다.

독일매트리스를 사용하는 모든 이의 몸의 상태를 편안하게 만들어주는 역할을 충분히 이행하고 있다. 라텍스 폼은 특히나 수백개의 셀들이 연결이 되어 미세한 공기방울이 만들어져 있는데 이로 인하여서 탄력성을 더욱 높여주기 때문에 훨씬 더 많은 압력분산에 도움을 주고 있다. 

1888년 독일에서 시작된 명품 가구 브랜드로 프리미엄 독일수입매트리스의 역할을 하고 있는 '힐커'는 130년 전통의 독일 장인 기술을 그대로 느껴볼 수 있다.

뿐만 아니라, 면보다 더 높은 흡수력을 가지고 있으며, 실크보다도 훨씬 부드러우며, 시원한 역할까지 해주는 템셀섬유까지 들어가 있어 사계절 모두 걱정없이 쾌적한 수면환경을 누려볼 수 있게 된다.

친환경매트리스의 모습은 물론이고, 탄력성과 회복성이 뛰어난 조건들을 가지고 있는 매트리스이기 때문에 열, 그리고 습도에 빠르게 적응하며 공기순환을 도와 체온을 적절하게 유지할 수 있는 안전성까지 제공하고 있다. 

NASA에서 개발이 되어 우주선 의자 좌석에 사용이 되고 있는 메모리폼을 사용하고 있기 때문에 더욱 주목을 받고 있는 수입매트리스다. '힐커'는 복원성까지 좋으며 통풍까지 잘 되어 오랫동안 사용하여도 몸의 제대로 받쳐줄 수 있는 만족스러움을 전해주고 있다. 

다양한 기능들은 물론이고, 안정적인 수면환경의 개선, 그리고 친환경매트리스 역할까지 꼼꼼히 하고 있는 '힐커' 매트리스에 대한 정보는 홈페이지를 통하여 자세히 알 수 있으며, 전국 대리점을 통하여 직접 체험할 수 있게 된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전진홍 기자  roymmedia@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진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