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의 달 5월, “아세안의 마법”으로 온 가족을 사로잡다
상태바
가정의 달 5월, “아세안의 마법”으로 온 가족을 사로잡다
  • 양희정 기자
  • 승인 2019.04.24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ㅡ ‘매지컬 아세안: 캄보디아 서커스와 태국 마임’ 개최
매지컬 아세안 포스터(왼쪽) 및 리플릿(오른쪽) (사진_KF)

[시사매거진/부산=양희정 기자]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온 가족이 함께 관람할 수 있는 흥미로운 아세안 서커스와 마임 공연이 오는 9일(목) 부산 아세안문화원(ASEAN Culture House, ACH) 4층 ACH홀에서 펼쳐진다.

KF(한국국제교류재단, 이사장 이시형)가 운영하는 아세안문화원과 안산문화재단의 공동 협력 하에 개최되는 본 공연은 캄보디아 젊은 예술가 들이 모인 ‘페어 서커스(Phare Circus)’ 공연단과 태국의 젊은 마임 트리오인 ‘베이비마임(Babymime)’ 공연단이 함께 환상적인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캄보디아 ‘페어 서커스’는 1994년 캄보디아 지역의 사회적 문제였던 난민 및 청소년 치유를 위해 설립된 기업이자 지역 NGO이다. 이들은 불우한 환경의 아동들을 위한 예술교육을 25년간 지속해왔으며, ‘예술적 창의성’을 사회, 경제 발전의 중요한 자산으로 생각하여 직업 교육과 일자리 창출을 주요 목적으로 활동하고 있다. 캄보디아 ‘페어 서커스’가 선보일 “쏘카(Sokha)”는 캄보디아 크메르루주 군부 독재 정권 시절에 태어난 한 소녀의 이야기이다. 극, 무용, 현대 서커스, 라이브 페인팅, 음악이 한 데 어우러진 공연으로 전쟁의 상흔을 예술의 힘으로 치유하는 과정을 담고 있으며 ‘페어 서커스’의 공동설립자 쿤 뎃의 실제 이야기를 바탕으로 만들어졌다.

태국 ‘베이비마임’은 세 명의 배우로 구성된 마임팀으로 태국을 비롯하여 아시아, 유럽 전역을 순회하며 공연을 이어나가고 있다. ‘베이비마임’의 “베이비마임 쇼(Babymime Show)”는 마임, 광대 그리고 마술을 더한 공연으로 쉽고 재미있는 구성과 절묘한 타이밍으로 남녀노소 모두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5월 4일부터 6일까지 열리는 2019 안산국제거리극축제에 이어 부산 아세안문화원 공연에도 참여하는 동 공연단의 색다른 예술 퍼포먼스는 전통 장르를 넘어 아세안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본 공연은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참가 신청은 4월 25일(목)부터 아세안문화원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