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울산
한전 전기요금 청구서, 이젠 음성으로 듣는다.- 장애인의 달을 맞아 음성청구 서비스 전국확대
  • 김갑주 기자
  • 승인 2019.04.22 11:12
  • 댓글 0
스마트폰앱 화면

[시사매거진=김갑주 기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장애인의 달을 맞아 전기요금 청구서를 스마트폰 앱을 통하여 음성으로 안내받을 수 있는 서비스를 전국으로 실시한다고 밝혔다.

한전은 시각장애인 고객이 한전고객센터(국번없이 123)나 전국의 한전 사업소에 신청하거나 스마트폰에서 『전기요금 알리미』앱을 다운받아 신청할 수 있다고 밝혔다.

해당 서비스는 스마트폰 앱으로 전기요금 청구서를 음성으로 제공하는 서비스로, 지난해 10월부터 광주전남지역 시각장애인 고객을 대상으로 한 시범서비스가 좋은 평가를 받아, 올해 장애인의 달을 맞이하여 전국으로 확대 시행하게 되었다.

한전은 앞으로도, 다양하고 유용한 전기사용관련 정보제공을 활성화하여, 국민의 효율적인 에너지사용과 편의향상을 위한 노력을 계속할 계획이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김갑주 기자  0727bigpig@naver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갑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