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지자체
'강진절화수국' 10만 본 수출 기대이승옥 강진군수, "수출에 높은 경쟁력 이뤄낸 농민에 감사하다."
  • 공성남 기자
  • 승인 2019.04.17 19:40
  • 댓글 0
.(사진_강진군)

[시사매거진/광주전남=공성남 기자] 화훼1번지 전남 강진군의 그린화훼영농법인이 12일 올 초 수확한 수국 꽃 약 4,000송이를 일본으로 수출하기 위해 보냈다.

이날 보낸 수국은 법인 회원 19명이 지난 겨우내 심혈을 기울여 재배한 것으로 저온처리 등을 거쳐 수출길에 올랐다.

지난 2006년부터 보급해 재배를 시작한 강진 수국은 재배면적만 4.9ha로 전국(15ha)의 30%, 전남(8ha)의 56%를 차지해 국내 최대 생산지역으로 명성을 날리고 있다.

수출에 있어서도 첫 수출을 시작한 2011년도 3만 본을 시작으로 2018년까지 약 52만 본을 수출, 국내 수국 총 수출물량의 91.7%를 점유하고 있다.

2018년 7월에는 화훼분야 수출전문 최우수단지로 지정되는 등 전국 제1의 수국 수출단지로 자리매김하였다.

강진산 수국은 국내보다 일본 수출시장에서 더 인기가 높은데 특히 전체 단지의 약 70%가 양액재배를 실시해 타 시군보다 높은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다. 이를 통해 매년 변화가 빠른 수출 소비시장의 요구에 능동적으로 대처, 고품질의 규격화된 수출용 수국을 생산할 수 있어 까다로운 일본 시장에서도 순조롭게 수출하고 있다. 

수출 물량을 보내는 현장에서 이승옥 강진군수는 “갈수록 경쟁이 치열해지는 수출시장에서 강진 절화수국의 명성을 높이고 있는 농업인들게 감사하다”며 “수국 꽃의 경쟁력을 높여 세계 수준의 품질을 유지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강진 절화수국의 올해 총 생산량은 약 80만 본에 달할 것으로 예상되며, 이 중 10만 본을 일본에 수출할 예정으로 농가 소득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공성남 기자  pay9999@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성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