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Special
30회 맞는 대한민국 최대 음악 축제! '2019 교향악축제'예술의전당, 한화와 함께하는 2019 교향악축제 (4/2-21)
  • 강창호 기자
  • 승인 2019.03.21 14:01
  • 댓글 0
한화와 함께하는 2019 교향악축제_포스터 (사진=예술의전당)

[시사매거진=강창호 기자] 1989년 시작되어 지난 30회 동안 대한민국 교향악단의 발전과 우리 클래식 음악 시장의 성장을 이끌어 온 ‘교향악축제’가 2019년을 맞아 한층 더 성숙한 모습으로 음악 팬들과 만난다. 예술의전당은 한화와 함께하는 <2019 교향악축제>를 4월 2일(화)부터 4월 21일(일)까지 콘서트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의 <교향악축제>는 31회로 서른 해째를 맞을 뿐 아니라 오랜 후원사로 지원과 격려를 아끼지 않은 한화그룹과 2000년부터 함께 해온지 스무 해를 맞는 특별한 해이기도 하다. 이번 <2019 교향악축제>는 31회를 맞이하여 부제를 ‘제너레이션(Generation)’으로 정하고 우리 클래식 음악계를 세계에 알릴 젊은 협연자들이 우리나라 최고 기량의 교향악단과 동행하는 무대를 꾸몄다.

<2019 교향악축제>에는 17개 국내 교향악단 단체와 더불어 아시아 최고 수준에 빛나는 중국 국가대극원 오케스트라(NCPAO)도 참여해 총 18회의 연주회가 펼쳐진다. 올해 <교향악축제>에서 눈여겨볼 점은, 우리 교향악단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외국인 지휘자들과 30~40대의 젊은 지휘자들, 그리고 음악성과 경륜에 빛나는 중견지휘자들이 선의의 경쟁을 펼치며 축제 분위기를 돋운다는 점이다. 여기에 더해 세계 최고 수준 악단의 악장 및 수석 출신의 협연자들이 나서 이들과 호흡을 맞춘다는 점에서 음악팬들의 관심이 모인다. 특별히 국내 초연되는 블로흐의 교향곡 c#단조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입장권은 1만원~4만원 (4.21 중국 국가대극원 오케스트라 공연은 1만원~7만원)이며 패키지 티켓을 구입하면 15~30% 할인받을 수 있다. 예매는 예술의전당 홈페이지와 콜센터, 인터파크에서 가능하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강창호 기자  alexkang7777@sisamagazine.co.kr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