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키워드 이슈
김승현, '하나뿐인 내편'에 아버지와 '깜짝 출연'...'깨알 재미' 선사
  • 전진홍 기자
  • 승인 2019.03.17 21:47
  • 댓글 0
김승현 <사진/KBS 2TV '하나뿐인 내편' 캡쳐>

[시사매거진=전진홍 기자] 탤런트 김승현이 자신의 아버지인 김언중 씨와 함께 KBS2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에 깜짝 출연해 화제가 되고 있다.

김승현은 17일 하나뿐인 내편에서 이주빈(수정 역)의 오빠 역할을 맡아 카메오로 출연했다. 이와 함께 아버지 김언중 씨도 이주빈의 아버지 역할로 드라마에 나섰다.

드라마에서 김승현은 이주빈과 부적절한 관계를 맺다 들통난 정은우(왕이륙 역)를 아버지와 함께 식당 밖으로 끌고 나와 응징하며 시청자들에게 깨알 재미를 선사했다. 김승현은 정은우에게 "감히 유부남인데 내 동생과 바람을 펴?"라는 사이다 대사를 날렸다.

이와 함께 김언중 씨도 '박치기'로 정은우를 응징하며 안방극장에 웃음을 선사했다.

한편, 김승현과 김언중 부자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에 출연하며 가족의 소중함을 시청자들에게 전파하고 있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전진홍 기자  roymmedia@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진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