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울산
울주군 '첫 번째 부부 아너 소사이어티' 성금 전달- 덕원농장 대표 부부 4천만 원 기부 -
  • 양희정 기자
  • 승인 2019.03.14 22:00
  • 댓글 0
(사진_울주군)

[시사매거진/울주=양희정 기자] 울주군 첫 번째 부부 아너 소사이어티(honor society)인 이규진(39호 아너), 김필자(82호 아너) 덕원 농장 대표 이사가 14일 군수실에서 성금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는 이선호 군수와 박은덕 울산사회공동모금회 사무처장이 참석한 가운데 울주군 저소득세대를 위해 각각 2천만 원씩 총 4천만 원을 전달했다.

이규진 아너는 이번 기부로 총 1억 원 기부하게 되어 약속을 지켰으며, 김필자 아너는 회원 가입 후 첫 기부로 나눔 문화 확산에 첫걸음을 떼면서 훈훈함을 더했다.

이규진 아너는 “나눔에 동참하게 되어 행복한 마음으로 가득 찼으며, 앞으로도 열심히 살아가며 나눔 활동을 꾸준히 이어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필자 아너는 “나눔을 실천하는 배우자의 모습을 보면서 많은 것을 배웠으며, 배우자와 함께 어려운 이웃을 돕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선호 군수는 “어려운 경기 속에 이같이 후원해줘서 감사하며, 어려운 군민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아너 소사이어티는 1억 원 이상 기부했거나 5년 이내 납부를 약정한 고액기부자 클럽을 말한다.

양희정 기자  0727bigpig@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희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