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키워드 이슈
산양유, '공복자들' 김준현-노홍철-유민상의 미각 사로잡아
  • 전진홍 기자
  • 승인 2019.03.01 22:50
  • 댓글 0
사진/MBC 공복자들

[시사매거진=전진홍 기자] 1일 MBC '공복자들'에 나온 산양유가 누리꾼들의 관심을 끌고 있다.

이날 공복자들에는 노홍철, 김준현, 유민상이 출연해 48시간동안 공복에 도전하는 모습이 나왔다.

김준현과 노홍철은 48시간 공복 후 장 건강에 좋다는 산양유를 구하러 차를 타고 산양 목장에 도착했다. 그러나 목장 주인은 산양유를 직접 짜야 한다고 했고, 이에 둘은 당황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후 김준현은 안정적으로 산양을 달래며 젖을 짜는 모습을 보여줬고, 노홍철은 정 반대의 모습으로 산양 젖을 짰다.

완료한 이후 김준현은 산양유 한잔을 마셨고, 산양유의 맛에 감탄하는 모습을 보였다. 김준현은 "건강에 건강에 건강을 더한 맛이다"라머 산양유 맛을 극찬했다.

48시간의 공복이 완전히 끝난 이후 셋은 산양유와 과일 등으로 즐거운 식사 자리를 가졌다. 노홍철은 "한 번만 먹을 음식이 아니다"라며 산양유의 맛에 감탄했다. 유민상도 산양유를 맛본 후 어렸을 때 먹던 맛이라고 극찬했다.

전진홍 기자  roymmedia@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진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