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전북도, 특장차 해외시장 판로개척 노력 결실㈜유니캠프, 베트남 DVES社와 2억원 상당 캠핑카 부품 수출계약
  • 오운석 기자
  • 승인 2019.02.14 19:55
  • 댓글 0

[시사매거진/전북=오운석 기자] ㈜유니캠프가 전라북도와 자동차융합기술원(이하 기술원)의 연구개발 지원을 통해 공동 개발한 캠핑카부품 수출을 위해 베트남 DVES社 바이어를 초청해 14일 기술원에서 기술제휴 업무협약(MOU) 및 수출계약을 체결했다.

㈜유니캠프는 특장차 제작 전문 기업으로 업무용/레저용/캠핑용 등으로 동시에 활용 가능한 ‘다목적 캠핑카’를 제작하고 있으며 전라북도와 기술원의 지원을 통해 다양한 연구개발을 성공적으로 수행하면서 결실을 이뤘다.

그간 전라북도와 기술원은 베트남과의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동남아 시장으로 자동차부품 및 특장차 수출을 위한 활동을 펼쳐왔으며 캠핑카부품 약 2억원 어치 규모의 부품 수출계약을 체결하는 쾌거를 거뒀다.

특히 ㈜유니캠프는 창업 이후 첫 수출을 진행하는 것으로 베트남에서도 국산 캠핑카를 볼 수 있는 날이 멀지 않아 보인다.

한편, 이날 글로벌 기업인 미국의 HITACHI VANTARA社와 기술원의 기술교류 업무협약 체결식도 있어 미래형 상용차 기술개발을 위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강화하게 됐다.

그동안 전라북도와 기술원은 도내 자동차부품기업의 글로벌 시장 진출 지원을 위해 △영국 교통부 차량인증국(VCA)이 인정하는 공인시험기관으로 2개 분야 지정 △ 한국인정기구 (KOLAS)로부터 최근 전자기적합성(EMC)*분야 규격 취득 등 5개 분야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증을 확보하였으며,

향후 새만금 주행시험장과 연계한 독일 자동차부품인증기관(TÜV)의 자동차부품 시험평가 분야 인증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혀 국내 자동차부품 기업들의 해외시장 진출에 큰 활력을 불어 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전라북도 유희숙 혁신성장산업국장은 “그간 꾸준히 추진해 왔던 자동차 부품기업 지원사업과 해외시장 개척을 위한 마케팅 지원사업이 결실을 맺게 되었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며, 앞으로 군산-김제-완주-익산을 아우르는 새로운 상용과 특장차 산업 클러스터 구축으로 특장차 강소기업 육성을 통해 지역경제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 정책을 발굴·추진해 나가겠다” 고 밝혔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오운석 기자  info1122@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운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