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부안군, 구제역·AI 방역대책 추진상황 점검 대책회의악성가축전염병 없는 청정부안 사수 최선
  • 강정옥 기자
  • 승인 2019.02.14 17:14
  • 댓글 0
부안군 구제역·AI 방역대책(사진_부안군)

[시사매거진/전북=강정옥 기자] 부안군은 14일 전병순 부군수 주재로 국․관․과․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구제역·AI 방역대책 추진상황 점검 및 대책회의를 가졌다.

회의에서는 구제역·AI 방역대책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악성가축전염병 없는 청정부안 사수에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했다.

또 축산유통과 가축방역팀장이 경기도 안성 및 충북 충주 구제역 발생에 따라 권익현 부안군수를 본부장으로 하는 재난안전대책본부 편성·운영, 거점소독장소 운영, 농장소독 및 방역홍보, 구제역 긴급 백신접종 완료, 가금류 사육농가 전담공무원 지정 관리체계 강화, 철새도래지 특별 방역 추진 등 주요 방역추진상황을 보고했다.

부안군은 구제역·AI 소독약품 1820톤, 생석회 2000포를 농가에 공급할 계획이며 오는 18일부터 구제역 긴급 접종관련 항체형성률 검사 후 미흡농가에게 행정조치 할 방침이다.

전병순 부군수는 “구제역·AI 유입·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다가오는 정월대보름 행사 등 지역축제·행사를 자제하고 관․과․소 등은 읍면 종합행정 출장시 방역이행 사항을 점검해 달라”고 당부했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강정옥 기자  okwww3650@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정옥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