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보도자료
모파스(MoFAS), 세계 최초 암호화폐 연동 마스터 카드 출시
  • 최지연 기자
  • 승인 2019.02.08 15:49
  • 댓글 0
(사진_모파스)

[시사매거진=최지연 기자] 암호화폐의 화폐로서의 본질을 찾고, 나아가 블록체인의 순기능을 살리기 위해 모파스가 전세계 마스터카드 결제 매장에서 사용가능한 MoFAS 마스터카드를 세계최초로 출시했다.

지난 2017년 암호화폐 광풍 이후, 디지털 금으로 불리며 결제 수단의 기능보다 가치 저장의 개념에 초점이 맞춰져 있었다. 그동안 많은 블록체인 개발자들이 암호화폐에 실용성을 부여하기 위한 기술 개발에 전념하고 있지만, 느린 결제 처리 속도 및 환전 등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실정이다. 

(사진_모파스)

모파스(MoFAS)는 이중화 블록체인을 구성하고 초고속 네트워크 운용과 분산화 기술을 토대로 속도 중심의 효율적인 합의 알고리즘, 고빈도 트랜잭션 및 보안 관련 기술을 결합한 빠르고 안전한 블록체인 프로젝트로 최근 홍콩에 있는 핀테크(Fin-tech) 회사와 협약하여 암호화폐의 실물 결제를 추진하는데 성공하였다.

모파스 카드는 암호화폐를 법정화폐로 전환하여, 전세계 마스터카드 결제 매장이면 어디서나 사용이 가능하며, 해외 간 송금 이체 수수료가 없고, 알트 코인들과도 연동이 가능하게 함으로써 결제의 확장성을 넓혀 투자자들의 큰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모파스의 김태순 대표는 “FAS 코인을 화폐로서 실용적 금융생태계를 조성할 뿐만 아니라 MoFAS 블록체인과 연계된 다양한 사업들을 구축하는데 더욱 박차를 가할 것” 이라고 밝혔다.

최지연 기자  giyen122@sisamagazine.co.kr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