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지자체
영암군, 지적측량수수료 감면 서비스 시행
  • 조은정 기자
  • 승인 2019.01.14 17:00
  • 댓글 0
(사진_영암군 제공)
[시사매거진/광주전남=조은정 기자] 전남 영암군은 올해 12월 말까지 농업기반시설을 설치하거나 농촌주택개량, 국가유공자, 장애인 등 본인 토지 소유의 측량을 신청하는 경우 지적측량 수수료를 30% 감면 시행한다고 밝혔다.
 
지적측량수수료 감면대상은 농업인의 경제적 부담 완화를 위해 정부보조사업으로 시행하는 저온저장고 건립, 곡물건조기설치, 농촌주택개량사업과 국가유공자 및 장애인에 대한 분할측량, 경계복원측량, 현황측량 등이 해당한다.
 
측량수수료 감면을 받고자 하는 국가유공자는 국가유공자 확인서, 장애인은 장애인증명서, 농업인 경우에는 지자체에서 발급된 농업기반시설 정부보조금 지원사업확인서 등 관련 증빙서류를 구비해 군청 종합민원실 지적측량 접수창구에 신청하면 감면 혜택을 받게 된다.
 
문점영 종합민원과장은 "이번 제도를 통해 군민들이 보다 많은 감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해 경제적 부담을 줄일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안내하겠다"고 밝혔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조은정 기자  eunjung9153@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