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경기도 내 로컬푸드 직매장 누적 매출액 역대 최고치 경신2018년 누적 매출액 1130억 원...5년 전 대비 22.6배 늘어나
  • 홍승표 기자
  • 승인 2019.01.14 15:55
  • 댓글 0
경기도 내 로컬푸드 직매장 모습 <사진제공=경기도>

[시사매거진/경기=홍승표 기자] 경기도 내 로컬푸드 직매장의 2018년 누적 매출액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경기도는 14일 "도내 로컬푸드 직매장의 지난해 누적 매출액이 역대 최고치인 1130억 원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이는 2013년 50억 원 대비 22.6배, 전년도인 2017년 매출액 863억 원 보다는 31% 늘어난 금액이다.

경기도는 매출액 증가 이유로 신선하고 안전한 먹을거리에 대한 소비자 관심 증가와 직매장 확산 및 지원사업 확대를 꼽았다.

도는 그동안 직매장 건립비용과 연중 신선한 농산물을 공급하기 위한 비닐하우스 및 저온저장고 등 생산시설 확충을 위해 집중적으로 지원했다.

직매장 활성화를 위한 참여농가 조직화 교육과 더불어, 농산물 잔류농약 검사, 포장재 제작비용, 소비자 교류행사 등 6개 사업에 57억 원을 투입했다. 또한, 이를 통해 2018년까지 로컬푸드 직매장을 18개 시군에 44개로 확대했다.

현재 참여 농가는 9803농가로 지속적으로 늘고 있는 추세인 것으로 알려졌다. 아울러, 참여 농가당 매출액은 1153만 원으로, 농업인 중 특히 중·소농 농업소득증대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나타났다.

도 관계자는 “올해에도 로컬푸드 직매장 확대 및 활성화 사업으로 85억 원을 지원할 계획”이라며 “로컬푸드 직매장을 더욱 활성화 해 경기도 농업인의 소득을 높이고, 도민에게는 신선하고 안전한 농산물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홍승표 기자  sphong8899@daum.net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승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