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키워드 투데이
방탄소년단 동생 그룹 , 그들과는 엄연히 달라 txt 위해서라도 연결해서 생각하려는 시선 거두어야
  • 박한나 기자
  • 승인 2019.01.11 13:26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사진 : 방탄소년단 동생 그룹 TXT, 영상캡쳐

[시사매거진=박한나 기자] 방탄소년단의 동생 그룹 격인 TXT가 가요 팬들의 관심선상에 올랐다.

이는 이 그룹에서 활동을 할 전체 구성원 중 한 명의 모습이 공개가 된 이후 부터다.

방탄소년단 기획사는 어제 밤 유명 동영상 사이트 유튜브에 동생 그룹이라고 할 수 있는 TXT의 맛보기 영상을 올렸다.

대략 1분 15초 분량의 영상 속에는 방탄소년단 동생 그룹인 TXT에서 활동 하게 될 미소년의 얼굴이 나와 있고, 그는 카메라를 바라보며 고개를 갸우뚱하고 있다.

이어 기계에 돈을 넣은 후 인형을 뽑고 기뻐하는 모습, 게임방 의자에 앉아 빨대로 음료수를 먹는 모습, 게임을 하던 중 라면을 먹는 모습, 게임에서 이겼는지 자리에서 일어나 두 손을 번쩍 들어 기뻐하는 모습, 노래방에서 유쾌하게 노래를 부르는 모습 등이 나온다.

그는 올해 열 아홉 살인 연준이었다. 이 영상의 조회수는 오늘 오후에 오백만을 돌파를 하는 등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TXT는 방탄소년단의 기획사에서 론칭하려는 동생 그룹이라고 부르고 있을 정도로 많은 이들의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하지만 이들은 그들과는 엄연히 다르고, 이들을 위해서라도 이를 연결해서 생각하려는 시선들을 거두어야 한다는 의견도 제기되고 있다. 

이에 TXT가 선배들과는 다른 어떤 면모를 보여줄 수 있을지 지켜볼 일이다. 

박한나 기자  hnpark@sisamagazine.co.kr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한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