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키워드 이슈
‘인생술집’ 윤소희, 화나는데 참는 거 아니겠지 오랜 기간 지내와 훈훈함 선보여... 무서웠다 털어놔
  • 박한나 기자
  • 승인 2019.01.11 11:30
  • 댓글 0
사진 : ‘인생술집’ 윤소희, 방송캡쳐

[시사매거진=박한나 기자] TV를 보던 ‘인생술집’ 시청자들이 윤소희에 대해 비상한 관심을 표했다.

왜냐하면 오늘(11일) 오전 ‘인생술집’이 재방송 되면서 이 장면이 공개가 됐기 때문이다.

윤소희는 연예인들이 등장해 술을 마시며 마음 속 이야기를 허심탄회하게 털어 놓는 ‘인생술집’에서 솔직한 입담을 과시하며 주목을 받았다. 

그녀는 탤런트 송재림이 자신의 수동 1종 면허 운전 연습을 시켜줬다고 이야기를 꺼냈다. 이에 ‘인생술집’ 패널인 김준현은 “운전연습은 사실 연인끼리나 부부, 가족끼리도 하면 윽박지르고 그래서 하지 말라고 한다. 윽박지르지 않았냐?”라고 물었다.

이에 윤소희는 “오히려 하나도 안 그래서 더 무서웠다. ‘정말 화나는데 참는 거 아니겠지?’, ‘평소에 화를 낸 적이 없는데 이번 만큼은 정말 화 내겠지’라는 생각이 들었다. 왜냐하면 오빠 차로 운전을 했다”라고 설명을 했다.

그녀의 말을 들은 출연진들은 일제히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김희철은 “재산은 빌려줘도 차는 빌려주는 건 아니라고 했다”라고 말을 했다. 이어 장동민은 “차를 빌려줬다는 것은 자신의 마음도 준거다”라고 평가를 했다.

이날 방송에서 윤소희는 탤런트 송재림과의 오랜 기간 동안의 우정을 언급해 이를 지켜보는 안방극장 시청자들에게 훈훈함을 느끼게 했다.

시사매거진, SISAMAGAZINE

박한나 기자  hnpark@sisamagazine.co.kr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한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