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문희상 국회의장, 파비앙 페논(Fabien Penone) 주한 프랑스대사 예방 받아
  • 김성민 기자
  • 승인 2018.12.03 17:43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주한프랑스대사 예방

(시사매거진=김성민 기자)문희상 국회의장은 12월 3일(금) 오후 의장 집무실에서 파비앙 페논(Fabien Penone) 주한 프랑스대사의 예방을 받았다. 

문 의장은 이 자리에서 “우리나라 독립운동가 백범 김구 선생께서는 ‘내가 원하는 우리나라’를 통해 선생이 소망하는 나라는 군사대국도, 경제대국도 아닌 문화대국이라고 밝히셨다”면서 "프랑스는 문화·예술분야에서 전 세계적으로 최고수준을 자랑하는 나라”라고 평가했다. 

이에 페논 대사는 "지난 10월 문재인 대통령의 프랑스 국빈방문이 성공적으로 이루어진 이후 양국관계는 더욱 돈독해졌다”면서 "프랑스는 한국과 양자관계를 더욱 돈독히 하고, 다양한 국제현안을 함께 해결해 나가며, 한반도 미래 문제에 대해 긴밀히 협력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페논 대사는 “이를 위해서는 양국 의회간 교류가 보다 활성화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문 의장은 국회도서관에서 열린 <국회도서관 프랑스 도서전> 특별전시회를 언급하며, “오늘 열린 프랑스 도서전을 통해 프랑스 문학뿐만 아니라 평소 접하기 어려운 프랑스 관련 도서도 만날 수 있게 되었다”면서 “오늘 국회 도서관에 프랑스 서적을 기증해 주신 것에 대해 국회를 대표해 감사인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이날 예방에는 남인순 의원(한-프 의원친선협회 이사), 한충희 외교특임대사, 박재유 국제국장 등이 함께했다. 

김성민 기자  ksm950080@gmail.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