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키호테, 김기민, 고국에서의 무대! 너무나 기뻐...
상태바
돈키호테, 김기민, 고국에서의 무대! 너무나 기뻐...
  • 강창호 기자
  • 승인 2018.11.15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문화회관, 마린스키발레단 & 오케스트라 “돈키호테” 내한공연 (11/15-18)
마린스키발레단 수석 무용수 김기민, "나에게 잘 맞는 옷을 입은듯한 '돈키호테' 작품으로 고국의 관객들을 다시 만나게 되어 기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서울콘서트매니지먼트)
마린스키발레단 수석 무용수 김기민 (사진=서울콘서트매니지먼트)
마린스키발레단 수석 무용수 김기민 (사진=서울콘서트매니지먼트)

[시사매거진=강창호 기자] ‘클래식 발레의 요람’ 이라고 할 수 있는 235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마린스키발레단 & 오케스트라가 11월 15일(목)~18일(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희극 발레의 진수인 <돈키호테>로 6년 만에 내한공연을 펼친다.

본 공연에 앞서 마린스키발레단 수석 무용수 김기민과 빅토리아 테레시키나(Viktoria Tereshkina), 엘레나 예브세예바(Elena Yevseyeva)와 필립 스테핀(Philipp Stepin)과 발레단장 유리 파테예프(Yury Fateyev) 그리고 지휘자 알렉세이 레프니코프(Alexei Repnikov)가 14일 코리아나 호텔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 함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