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대구시, 11월 11일 농업인의 날, 쫄깃한 가래떡데이11일 중앙로역(지하철1호선)에서 ‘가래떡 도시락’ 나눔, 농업인의 날을 기념하고 쌀 소비를 촉진하기 위한 행사
  • 대구경북취재본부 구웅 기자
  • 승인 2018.11.09 08:26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지난 2017년 가래떡 데이 행사. 2018.11.08. (사진제공_대구시청)

[시사매거진/대구,경븍=구웅 기자] 대구시는 11월 11일 ‘농업인의 날’을 맞아 (사)한국부인회 대구광역시지부와 ‘가래떡 데이’ 행사를 진행한다.

대구시가 주최하고, (사)한국부인회 대구광역시지부가 주관하는 ‘가래떡데이’ 행사는 농민들의 노고에 감사하고, 우리 쌀 소비를 촉진하고자 진행된다. 11월 11일(일) 오전 8시부터 중앙로역에서 가래떡 도시락을 시민들에게 배부할 예정이다.

식생활의 서구화와 바쁜 생활패턴으로 인해 아침밥을 거르게 되고, 밥을 대신할 다양한 음식들이 나오면서, 우리 쌀은 뒷전으로 밀리게 되었다. 하지만 여전히 우리의 주식은 쌀이고, 그 쌀을 생산하는 농부들의 노고를 잊지 않아야 하는 날이 11월 11일 ‘농업인의 날’ 이다.

대구시 이동건 농산유통과장은 “서구화된 식생활 습관과 바쁜 일상으로 인해 우리 쌀의 소비가 감소하고 있는 추세이지만, 쌀을 활용한 다양한 음식들이 개발되고 있다. ‘농업인의 날’을 맞이하여 우리 쌀의 소중함을 알리고, 농부들의 노력에 감사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전했다.

 

대구경북취재본부 구웅 기자  ambrow1213@hanmail.net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경북취재본부 구웅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