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키워드 이슈
복무중인 백성현 음주운전 방조 과실 인정
  • 전진홍 기자
  • 승인 2018.10.11 11:53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사진=백성현 SNS

[시사매거진=전진홍 기자] 백성현이 운전자A씨와 동승한 차량이 10일 오전 1시40분쯤 제1자유로 문산 방향 자유로 주행 중 미끄러져 중앙분리대를 들이받는 사고가 발생 했다. 차량을 운전한 여성 A씨는 사고 당시 혈중알코올농도가 면허 정지 수치인 0.08%였고, 백성현은 복무 중 외박을 나와 만취 상태로 사고 차량에 동승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이 알려지자 음전운전 방조에 대한 논란이 이어졌다.

음주운전 방조 논란에 공식입장을 소속사 측은 "좋지 않은 일로 물의를 일으켜 많은 분들께 심려와 실망을 끼쳐드린 점 죄송스럽게 생각하며 깊이 반성하고 있다. 백성현은 정기 외박을 나와 지인들과의 모임 후 음주운전자의 차에 동승해 사고가 발생했다. 그릇된 일임에도 동승한 자신의 과실을 인정하고 군인의 신분으로서 복무 중에 물의를 일으킨 점 깊이 반성하고 있다. 음주운전을 방조한 죄 또한 무겁다는 것을 다시 한 번 인지하고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고 공식 입장을 전했다.

아역 배우 출신인 백성현은 1994년 데뷔해 드라마 ‘다모’ ‘천국의 계단’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했다. 올해 1월 경상남도 진해의 해군교육사령부에 입대해 해양경찰로 군 복무 중이다.

 

전진홍 기자  roymmedia@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전진홍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