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동구청-혁신도시 공공기관 '혁신 Green Zone'업무협약 체결1회용품 사용억제와 자원재활용 확산 기대
  • 대구경북취재본부 차동광 기자
  • 승인 2018.09.14 14:01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대구 동구청)은 대구혁신도시 공공기관과 공공기관이 위치한 첨단로 일대를 『혁신 Green Zone』 으로 지정하고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2018.09.13.(사진=대구동구 제공)

[시사매거진/대구,경북=차동광 기자] 대구 동구청(구청장 배기철)은 대구혁신도시 공공기관과 13일 오후 2시 공공기관이 위치한 첨단로 일대를 '혁신 Green Zone'으로 지정하고 1회용품 사용억제와 자원재활용 동참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고 밝혔다.

신용보증기금, 한국가스공사, 한국산업단지공단이 함께한 이번 협약에서 개인 머그잔과 재활용품 분리배출을 위한 Green-Box를 공동제작하고 소속 직원들이 적극 동참할 것을 약속하였다.

우선 매주 수요일 Green-Day에 자원재활용과 1회용품 줄이기를 한가지씩 실천하고 점진적으로 확대하도록 하며 혁신그린존 참여 상가에서는 음료구매시 개인 텀블러를 사용하면 음료가격을 할인해준다.

앞으로 동구청과 공공기관의 공동노력을 통해 혁신 Green Zone이 지역내 환경보전과 재활용 사업의 허브로 발전할 것이다.

한편 배기철 동구청장은 “주민건강에 밀접한 영향을 미치는 자원순환에 대한 자발적인 실천으로 이전공공기관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모습을 기대한다”고 전하며 “동구청에서도 재활용을 촉진하고 폐기물을 감량하기 위한 다양한 정책을 개발하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구경북취재본부 차동광 기자  ambrow1213@sisamagazine.co.kr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경북취재본부 차동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