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키워드 이슈
김부선의 그 남자...? 김부선 프로필 사진으로 SNS 떠들썩이재명 닮은 사진은 현직 기자 경남도민일보 김주완 기자로..
  • 최지연
  • 승인 2018.08.13 14:47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배우 김부선 씨의 SNS 프로필 사진과 커버 사진, 사진출처_김부선 페이스북 캡쳐]

[시사매거진=최지연 기자] 배우 김부선이 13일 새벽 페이스북 프로필 사진을 변경했다.

김부선은 프로필 사진을 카메라로 얼굴이 가려진 한 남성의 사진으로 변경했고, 커버 사진은 바다를 배경으로 찍은 자신의 사진으로 바꿨다. 커버 사진은 앞서 김 씨가 지난 2007년 인천 앞바다에서 이재명 경기지사가 찍어줬다고 주장한 사진이다.

프로필 사진에는 사진기를 든 남성의 모습이였는데, 이 사진 속의 남성의 흰 머리에 카메라를 들고 있는 전체적 모습이 얼핏보면 이재명 경기도 도지사와 유사한 느낌이다.

이후 김부선은 버 사진을 변경했다는 알림 게시물에 프로필 속 얼굴이 가려진 남성의 사진과 함께 “누구냐 넌”이라는 댓글을 달았다.

이를 두고 배우 김부선이 항간에 퍼져있는 이재명과의 염문설에 증거를 제시한 것 아니냐는 의문이 제기됐다.

그러나 프로필 사진의 실제 인물은 이재명 지사가 아닌 경남도민일보 김주완 기자로 밝혀졌다.

김주완 기자는 해당 사진은 김 기자가 2014년 1월에 자신의 페이스북 프로필 사진으로 올린 것으로, 어떻게 해당 사진이 김부선의 손에 흘러들어갔는지는 모른다고 밝혔다.

김 기자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아침에 눈 뜨자마자 메세지가 가득 들어와 있다. 김부선 씨가 자신의 페이스북 프로필 사진에 웬 남자 얼굴을 올렸는데, 그게 내 사진이라는 것이다. 2014년 1월 진주에서 사진 작가가 찍어준 사진이고, 내 페이스북에도 올린 사진이다. 기자들에게도 전화가 많이 온다. 어떻게 대응할거냐고 묻는다. 그냥 황당하고 어리둥절할 뿐, 김부선 씨 의도를 모르니 어떻게 대응할 방법도 없다"고 설명했다.

이어 “어떤 기자는 개인정보 보호법 위반이라고 일러주는데, 그것도 아닌 것 같고 명예훼손이나 초상권 침해도 아직은 아닌 것 같다. 과연 이게 정색을 하고 볼 일인지도 애매하다. 그저 장난 친 것 같기도 하고. 오히려 이걸로 기자들이 어떻게 기사를 쓰는 지 관찰 중이다"라며 글을 마무리 지었다.

한편, 김부선은 그간 이재명 경기지사와 2007년 12월부터 2009년 5월까지 교제했다고 주장해왔지만, 이 지사 측은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보였다. 김부선의 의미심장한 글과 얼굴이 가려진 남성의 사진 등으로 인해 이미 온라인 상은 떠들썩 하며,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사진 속 남성의 정체를 두고 추측성 발언이 이어지기도 했다.

최지연  giyen122@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