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엔터테인먼트 연예
조재현, “PD수첩 사실과 달라”, 유감 입장 표명
  • 신혜영 기자
  • 승인 2018.08.08 11:44
  • 댓글 0
  • 글씨키우기
  • 메일보내기
배우 조재현[사진출처_뉴시스]

(시사매거진=신혜영 기자) 배우 조재현이 8일 법률대리인 법무법인에이치스를 통해 전날 방송된 PD수첩의 내용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조재현은 “전날 방송된 PD수첩은 현재 형사사건이 진행되어 수사 중임에도 일방의 주장만을 진실인 것처럼 방송하여 사실을 왜곡한 것일 뿐만 아니라, 당사자의 실질적인 반론권도 전혀 보장하지 않았다”며 이에 대해 심각한 유감을 표한다고 밝혔다.

조재현은 제일교포 여배우 성폭행과 관련해 “여배우는 방송사 화장실에서 제가 성폭행을 했다고 주장하지만 나는 화장실에서 성폭행을 한 적이 없었을 뿐만 아니라 위 여배우와 화장실에서 성관계를 한 사실이 없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내가 고소를 제기 내용과 같이 합의에 의한 성관계였으나 그 어머니의 협박으로 인하여 내가 10년이 넘도록 1억 원 이상의 돈을 갈취 당했고, 최근에는 소송을 하여 일반인들에게 알리겠다고 하면서 3억 원을 요구한 것인데, 마치 내가 여배우를 성폭행하여 배우를 그만두게 하고, 결혼도 못하게 하는 등 한 여성의 삶을 파괴한 것으로 사실이 왜곡되어 있다”고 주장했다.

또한 PD수첩에서 방송된 H여성에 대해선 전혀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다.

조재현은 “PD수첩 프로듀서가 전 소속사 대표도 현장에 있었다고 하면서 이 부분에 대하여 전 소속사 대표와 인터뷰했으며, 대표는 이러한 사실이 없다고 주장했으나 이 부분에 대하여는 전혀 방송에 언급되지 않았다”고 토로했다.

앞으로도 적극적으로 법적대응을 할 예정이라고 밝힌 조재현은 미투운동과 관련해 모든 것을 내려놓고 자숙하겠다는 뜻을 밝히며 현재 자숙 중이다.

 

 

신혜영 기자  gosisashy@sisamagazine.co.kr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