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포토
[전국체전] 대회2관왕 ‘김지원, 명미나, 경예원, 변명균, 신동윤’단체전 ’일반부 전남, 충북‘ ‘고등부 경기도, 서울‘ 우승
  • 우용희 기자
  • 승인 2017.10.26 10:56
  • 댓글 0

"대회2관왕 ‘김지원, 명미나, 경예원, 변명균, 신동윤"

대회 2관왕-경예원, 명미나, 김지원,
여자일반부 단체전 시상식-우승 충북.

(시사매거진=우용희기자) '대한민국 최고 스포츠의 산실인 제98회 전국체육대회가 17개시도 선수와 임원이 참가한 가운데 20일 충주종합경기장에서 화려한 개막식을 시작으로 26일까지 7일간의 열전에 돌입했다.

‘제98회 전국체육대회’는 총46개 종목(정식종목 45·시범종목 1)에 17개의 시도를 대표하는 선수 1만8784명과 지도자 6346명 등 선수단 2만5130명이 참가했다. 또한 18개국 해외동포 선수단 1123명도 출전해 열전이 펼쳐지며, 충주시 메인 주경기장을 포함 충북 도내 11개 시·군에 있는 70개의 경기장에서 분산, 개최 되고 있다.

남고부 우승-서울선발 골든세레모니 장면.

‘종주국 태권도 경기는 충주실내체육관에서 21일~24일까지 4일간 개인전 겨루기 경기가 열리며 25일은 전년에 이어 2번째로 시범종목 단체전이 열린다.

'태권도종목 최종일인 25일 시범종목으로 치루 어진 단체전에서 치열한 경합을 펼치 끝에 일반부, 고등부 남녀 4종목에 우승팀이 가려졌다.

여자일반부 단체전-우승 충북.
여자일반부 단체전 시상식-우승 충북.

'여자 일반부 단체전 우승은 주최도 충북선발 팀이 영광의 우승으로 정성희, 우명화, 신애리, 전소희, 방소연, 이윤아선수가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

남자일반부 단체전-우승 전북선발.

'

대회 2관왕 신동윤.

남자 일반부는 전북선발과 충북선발이 결승전에서 격돌해 49-29 제치고 전북선발 (정을진 김정호) 신동윤, 이진형, 이상제, 이선기, 서광원선수가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신동윤선수는 개인전 금메달에 이어 단체전 금메달로 대회 2관왕에 올랐다.

여자고등부 단체전시상식.
여고부 우승 경기도.

‘여고부 단체전은 준결승에서 충남선발을 제압하고 올라온 경북선발과 인천선발을 제치고 올라온 경기선발 결승전승에서 격돌해 경기선발이 경북선발팀을 제압하고 김한별, 경예원, 김지원, 명미나, 홍슬기, 임혜민선수가 금메달을 차지했다. 여고부에선 김지원, 명미나, 경예원선수가 개인전 금메달에 이어 단체전 금메달로 2관왕의 영광을 차지했다.

남자고등부 단체전시상식.
남자고등부 단체전-우승 서울.
대회 2관왕 변명균.

‘남고부 단체전은 준결승전에서 대구선발을 우세한 경기 끝에 69-39승 하고 올라온 추최도 충북선발 서울선발의 결승전에서 1~2회전 서울선발이 여유 있게 압서는 듯했으나 3회전 역전 위기를 잠 넘긴 서울선발이 61-66로 선승하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고 한성고 변명균선수는 개인전금, 단체전 금메달로 대회 2관왕에 올랐다.

우용희 기자  news@weweland.kr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용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