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엔터테인먼트 스포츠
[충주세계무술축제] ‘소방관 파이터 신동국’ ‘순직 동료위해 파이트머니 기부’ 훈훈한 미담선사
  • 우용희 기자
  • 승인 2017.10.02 16:01
  • 댓글 0
   
▲ 소방관 파이터 신동국-승리 세레모니 장면.
   
▲ 신동국선수 故 이영욱. 故 이호현 소방사 위패 입장 장면

[시사매거진=우용희기자] ‘소방관 파이터’ 신동국(36, 팀포스)이 강릉 석란정 화재 진압 도중 순직한 소방관들을 위해 파이트머니 전액을 기부했다.

▲ 소방관 파이터 신동국 화끈 KO승=신동국 VS 이마이 슌야

신동국은 29일 故 이영욱 소방경과 故 이호현 소방교가 근무했던 강릉 소방서를 방문해 파이트머니 전액을 전달했다.

현직 소방관인 신동국은 지난 23일 충주세계무술공원 스타디움에서 열린 XIAOMI ROAD FC 042 X 2017충주세계무술축제에 출전했다. 경기 전 소방관 동료들과 함께 故 이영욱 소방경과 故 이호현 소방교의 순직을 애도했다. 경기 후에도 “지난 17일 화재 진압 도중 동료 소방관 두 분이 순직하셨다. 그 분들의 숭고한 인생을 절대 잊지 말길 바란다. 여러분들의 안전을 위해 소방관들이 항상 죽음을 불사하고 현장에 뛰어든다는 것을 알아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소방관 파이터 신동국 시상장면-최슬기, 신동국, 조길형 충주시장.

신동국은 “지인분들과 소방관 동료분들, 그리고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 덕분에 승리할 수 있었다. 지난 17일 강릉에서 동료 소방관 두 분이 안타깝게 순직하셨다. 신인이기에 많은 금액은 아니지만, ROAD FC에서 마음을 더해주셔서 기부를 할 수 있게 됐다. 유가족분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었으면 좋겠다. 앞으로도 대한민국 소방관들에게 기대심과 자긍심을 줄 수 있는 파이터로 활동하고, 어려운 이웃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기부천사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소방관 파이터 신동국-승리 세레모니 장면-밴텀급 챔피언 김수철.

이진호 강릉소방서장(57)은 “안타까운 사고로 순직한 故 이영욱 소방경과 故 이호현 소방교를 위한 신동국 소방장의 따뜻한 마음에 감사하다. 故 이영욱 소방경과 故 이호현 소방교의 숭고한 뜻을 이어받아 국민 여러분들의 안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 동료 소방관들을 위해 노력하는 신동국 소방장을 항상 지켜보며 응원 하겠다”고 말했다.​

우용희 기자  news@weweland.kr

<저작권자 © 시사매거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용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