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시청 노상우 선수 시즌 두 번째 복식 우승
상태바
안성시청 노상우 선수 시즌 두 번째 복식 우승
  • 공동취재단
  • 승인 2017.06.27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노상우 선수 시즌 두 번째 복식 우승
[시사매거진] 안성시는 노상우(안성시청) 선수가 지난 김천국제퓨쳐스테니스대회에 이어 시즌 두 번째 우승을 차치했다고 밝혔다.

노상우 선수는 임용규(당진시청) 선수와 한 조를 이뤄 지난 24일 대구 유니버시아드테니스코트에서 열린 2017년도 대구국제남자퓨쳐스테니스대회 복식 결승전에 진출해 설재민(KDB산업은행)-송민규(국군체육부대) 조를 6-3, 6-2로 꺽고 56분만에 우승을 차지했다.

시즌 두번째 복식 우승을 차지한 노상우 선수는 “김천국제퓨처스 1차 대회에서 복식우승을 하고 또 다시 우승을 하게 돼 매우 기쁘다. 초반 첫 서브권에서 팽팽했지만, 파트너인 임용규 선수가 잘 이끌어줘서 우승을 할 수 있었다”고 말하며 우승의 영광을 파트너인 임용규 선수에게 돌렸다.

또한 지난 25일부터 홈그라운드인 안성에서 개최되는 안성국제퓨쳐스테니스대회에서도 최선을 다해 경기에 임할 것이며, 반드시 우승해 안성의 위상을 드높이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