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청군, 목조문화재 유관기관 합동소방훈련 실시
상태바
산청군, 목조문화재 유관기관 합동소방훈련 실시
  • 이지원 기자
  • 승인 2017.04.26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청소방서와 공동 율곡사 소방훈련 및 화재예방 교육
▲ 산청소방서와 공동 율곡사 소방훈련 및 화재예방 교육

[시사매거진] 산청군과 산청소방서는 지난 25일 목조문화재 화재와 산불 발생 상황을 가상한 합동 소방훈련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목조문화재에서 화재가 발생하면 목조 건물만의 독특한 구조로 화재 진화가 어렵고, 산불로의 연소 확대 우려가 커 군은 유사시 화재를 빠르게 진압하고 2차 피해를 방지하기 위해 매년 두 차례 유관기관 합동소방훈련을 실시하고 있다.

산청소방서와 산청군은 합동으로 보물 제374호 율곡사 대웅전에서 화재가 발생하는 가상 시나리오를 구축하고, 화재 통보에서부터 초기 소화, 문화재 보호 및 산불진압 순으로 훈련을 진행했다.

또한 군은 문화재 관계자를 대상으로 문화재 화재예방을 위한 교육 자료를 만들어 교육도 병행 실시했다.

군 관계자는 “화재에 특히 취약한 목조문화재는 예방이 최우선이고 화재 발생 시 관계자들의 초동진압이 중요한 만큼 지속적인 교육과 훈련을 통해 화재 진압대응능력을 키워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