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사매거진
기사 (전체 3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오늘의 역사] 러시아 군사 장비의 기밀과 맞바꾼 118명의 목숨
2000년 8월12일에 일어난 러시아 북해함대 소속 최신예 전략 핵잠수함‘쿠르스크’호의 침몰은 러시아 최대의 참사로 기억되고 있다. 훈련 도중 갑작스런 침몰사고로 118명의 사망자를 낸 쿠르스크호의 사건은 당시 큰 논란이 됐었다. 정확한 원인규명은 아
신혜영 기자   2013-07-31
[오늘의 역사] 대전협정 조인 “한국군의 작전지휘권 맡아 달라”
한국전쟁이 한창이던 1950년 7월12일 우리나라와 미국은 임시수도 대전에서 한국군 작전 지휘권을 미군에게 넘기는 이른바 ‘대전협정(大田協定)’에 서명한다. 정식명칭은 ‘재한미국군대의 관할권에 관한 대한민국과 미합중국 간의 협정’으로 그 내용은 주둔군
신혜영 기자   2013-07-05
[오늘의 역사] 거리로 쏟아져 나온 1만 2,000명 학생들의 외침 ‘6.3사태’
한일회담을 반대하는 학생과 시민들의 시위가 절정을 이룬 1964년 6월3일, 역사에 6.3사태로 기록된 대대적인 시위진압 사건이 일어난다. 박정희 대통령은 이날 만 5,000여 명이 서울시내에서 시위를 벌이자 서울 전역에 비상계엄령을 선포하고 4개 사
신혜영 기자   2013-06-10
[오늘의 역사] 피와 눈물로 지켜낸 조국, 다시 한 번 되새겨야
3년 동안 한반도 좁은 땅덩어리에서 동족끼리 400만여 명이 피를 흘린 전쟁. 북한군의 남침으로 시작된 한국전쟁은 승자도 패자도 없었다. 이 엄청난 희생도 모자라 분단만 강화된 민족 최대의 비극은 서로를 향한 원한과 폐허로 변한 국토, 38도선 대신
신혜영 기자   2013-06-10
[오늘의 역사] 대한민국 군부세력 통치의 시작 ‘5.16군사정변’
1961년 5월16일 새벽 5.16군사정변이 일어났다. 제2군 부사령관인 박정희 소장은 육군사관학교 8기 출신 장교들과 사병 3,500여 명을 이끌고 중앙청과 중앙방송국 등 서울에 있는 주요 기관을 일시에 접수했다. 새벽 5시, 서울 중앙방송국 당직
신혜영 기자   2013-05-10
[오늘의 역사] 정의와 민주주의 수호의 불길로 물든 4월19일
1960년 4월19일, 서울 지역 대학생들이 대학별로 총궐기 선언문을 낭독하고 거리로 나섰다. 이들의 정의와 민주주의를 위한 외침은 중학생과 고등학생, 그리고 일반 시민들에게까지 불을 지펴 모두 거리로 나와 하나의 목소리를 내게 했다. 이들은 3.15
신혜영 기자   2013-04-12
[오늘의 역사] 일제식민통치의 치욕의 역사, 영원히 사라지다
광복 50주년인 1995년 8월15일, 5만여 시민이 지켜보는 가운데 일본 제국주의 식민통치의 상징인 옛 조선총독부 건물 중앙 돔 첨탑이 대형기중기에 의해 해체됐다. 총독부 건물은 이후 소장 유물을 옮기는 작업을 거친 뒤 이듬해 6월부터 12월에 걸쳐
신혜영 기자   2012-08-14
[오늘의 역사] 한국 천주교회의 상징이자 심장 명동성당 준공
서울 대교구 주교좌 명동 대성당은 명실공히 한국 천주교회의 상징이자 심장이다. 신자들의 열성으로 시작된 명동 대성당의 정지 작업은 풍수지리설을 내세운 정부와의 부지 소유권 분쟁에 휘말려 4년이 지난 1892년 5월8일에 가서야 기공식을 갖는다. 기공
신혜영 기자   2012-05-10
[오늘의 역사] 여성 평등의 외침 “우리는 빵과 장미를 원한다”
1908년 3월8일, 미국 여성 노동자들의 목소리가 하나 되어 삶의 권리를 외쳤다. 이날 이들의 외침은 전 세계 많은 사람들에게 깊은 울림이 되어 국제적인 연대 운동으로 퍼지며 활발하게 일어났다. 각국에서 여성들의 지위향상과 남녀차별 철폐, 여성빈곤
신혜영 기자   2012-03-16
[오늘의 역사] 독립을 향한 알제리 국민들의 처절한 외침
1956년 2월13일, 프랑스의 신임 총리 몰레가 아프리카에 있는 식민지 알제리를 방문했다. 그러자 프랑스의 식민통치를 반대하는 알제리 국민들이 일제히 시위에 나섰다. 시위대는 수도 알제에서 몰레 총리의 차량을 막고 알제리의 독립을 요구했다. 이렇게
신혜영 기자   2012-02-08
[오늘의 역사] 3,000여 년 만에 깨어난 비운의 파라오 투탕카멘
1922년 1월3일, 영국의 고고학자 하워드 카터 박사가 고대 이집트왕 투탕카멘의 묘를 발굴했다. 발굴을 후원한 영국의 카나번 백작은 투탕카멘의 무덤을 발굴하기 직전 모기에게 물려 목숨을 잃었다. 이집트 사람들은 이를 투탕카멘의 저주라고 믿었다. 하지
신혜영 기자   2012-01-13
[오늘의 역사] 일제식민통치의 치욕의 역사, 영원히 사라지다
일제 식민통치의 상징 구총독부 건물이 완전 해체됐다. 광복 50주년 기념일인 1995년 8월15일, 5만여 시민이 지켜보는 가운데 높이 4.5m의 건물 중앙 돔 첨탑의 철거를 시작으로 해체에 들어간 지 1년 4개월 만이다. [1996년12월13일] 구
신혜영 기자   2011-12-13
[오늘의 역사] 남북분단의 비극이 낳은 KAL기 폭발 테러
분단의 비극이 테러라는 이름하에 115명의 사망자를 냈다. 1987년 11월29일 이라크 바그다드를 떠나 서울로 향하던 명을 태운 대한항공 858 여객기가 공중에서 폭발하며 추락한 것이다. 당시 사건 조사 결과 북한대남공작원 김승일과 김현희가 김정일의
신혜영 기자   2011-11-04
[오늘의 역사] 세종대왕 훈민정음 반포, 한글 세계 속에 피어나다
1446년 10월9일 세종대왕이 ‘백성을 가르치는 바른 소리’라는 뜻의 훈민정음(訓民正音) 28자를 반포한다. 3년 전인 1443년 훈민정음을 완성했지만 창제 목적을 실현하기 위해 ‘용비어천가(龍飛御天歌)’를 짓고 운서(韻書)를 번역하는 등 꼼꼼한 준
신혜영 기자   2011-10-04
[오늘의 역사] 9.11테러 10주년, 테러와의 전쟁은 끝나지 않았다
미국 최대의 도시이자 세계 금융의 도시 뉴욕. 비즈니스의 온상지였던 이 도시가 일순간 공포에 휩싸였다. 2001년 9월11일 아메리칸 항공 소속 AA11편이 세계무역센터를 향해 돌진, 세계적 규모를 자랑하던 세계무역센터는 붕괴됐기 때문이다. 이 사건으
신혜영 기자   2011-09-06
[오늘의 역사] 군부세력의 불법적 권력 장악, 5.16군사정변
제2군 부사령관인 박정희 소장과 김종필을 필두로 육군사관학교 8기 출신 장교 250여 명과 사병 3,500여 명을 이끌고 중앙청과 중앙방송국 등 서울에 있는 주요기관을 일시에 점령한다. 그리고 서울 중앙방송국 당직 아나운서가 박정희 소장의 요구대로 6
신혜영 기자   2011-05-16
[오늘의 역사] 박정희 대통령, 경제성장의 시작을 만방에 고하다
1960년대 후반까지 초가집이 주류를 이루던 우리네 농촌이 70년대 들어 슬레이트 지붕으로 바뀌고 길이 정비되기 시작했다. 1970년 4월22일 박정희 대통령이 전국 지방장관회의에서 새마을가꾸기운동을 제창함으로써 변화된 농촌마을의 모습이다. 새마을운동
신혜영 기자   2011-04-07
[오늘의 역사] “인간은 동등하다” 20세기 인간의 권리찾기 운동
60년대, 사회 전반적으로 좀 더 인권이 향상되고 기존 사회에서 옳다고 강요되어왔던 인습에 대한 반발이 커지면서 이 시기에 전세계적으로 반항운동이 일어났다. 그 중에서도 ‘미국 흑인 민권 시위’는 미국의 치부인 인종차별문제를 상당히 해결하고 흑인들의
신혜영 기자   2011-03-13
[오늘의 역사] 제2차 세계대전 종반, 얄타에서 무슨 일이
제2차 세계대전 말기인 1945년 2월, 이탈리아가 이미 항복한 상태이고 독일마저 패전의 기미가 보이자, 미국의 루스벨트 대통령과 영국의 처칠 수상, 그리고 소련의 스탈린 대원수가 크림반도 얄타에 모였다. 연합국 지도자들은 나치 독일을 최종 패배시키고
신혜영 기자   2011-02-09
[오늘의 역사] [2003년12월13일] 사담 후세인 전 이라크 대통령 생포
2003년 오늘, 8개월 동안 도피생활을 해오던 사담 후세인(saddam Hussein, 1937.4.28~2006.12.30) 전 이라크 대통령이 고향인 이라크 북부 티크리트 인근의 한 농가에서 미군에 생포됐다. 폴 브레머 이라크 미군정 최고행정관은
신혜영 기자   2010-12-13
 1 | 2 
신문사소개구독신청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강남구 테헤란로27길 18(역삼동 678번지) 유원빌딩 5층 | TEL : 02-790-5116 | FAX : 02-2086-7272
사업자등록번호 : 114-06-39000 | 발행인 : 김길수 | 대표 : 범효진 | 인터넷신문 등록 No. : 서울 아00930
Copyright © 1997 시사매거진.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www.sisamagazine.co.kr
시사매거진을 통해 제공되는 모든 콘텐츠(기사 및 사진)는 무단 사용,복사,배포시 저작권법에 저해되며,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