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67건)
빠름과 느림의 어우러짐이 빚어낼 르네상스
앨빈 토플러(Alvin Toffler)는 1980년에 초판 발행한 ‘제3의 물결’을 통해 ‘정보화 시대’의 도래를 이미 예견했다. 또한...
김길수 편집국장  |  2011-01-06 16:10
라인
물류·첨단 제조벨트의 거점 ‘안성맞춤’도시 안성
우리나라는 3면이 바다로 둘러싸여있는 반도의 나라이다. 따라서 해외로의 물류수송은 해상운송시스템이 주류였음은 당연하다. 그러나 내년부터...
최윤호 (주)웰컴코리아 대표  |  2010-11-09 20:48
라인
콩쥐의 항아리
엄마도 팥쥐도 밉지 않았다.항아리는 크지 않았고, 물을 가득 채우기만 하면 잔치에 갈 수 있었다. 우물가 돌담에는 샛노란 양지꽃이 만발...
김길수 발행인  |  2010-11-08 12:09
라인
4대강 사업, 그간의 논란에 부쳐
법륜스님이 <마음의 평화, 자비의 사회학>에서 "주로 지식인 또는 엘리트 집단이 (앞으로 나갈) 방향을 제시하게 되는데, 그들이 방향...
원희룡 한나라당 사무총장  |  2010-10-20 15:07
라인
나는 지금도, ‘먹고 싶은 게’ 제일의 소원이다.
먹거리 안전을 위해 여러 날 밥을 굶은 적이 있었다. 먹고 싶은 마음과 떨어지는 기력이 한 데 어우러져 밥상에 대한 온갖 생각들이 피어...
강기갑 민주노동당 국회의원  |  2010-10-20 14:57
라인
한미FTA는 반드시 재협상해야
지금 한미FTA재협상을 요구해야하는 이유는 자명합니다.첫째, 한미FTA 협상의 과정과 결과에 문제가 있기 때문입니다.애초 한미FTA는 ...
정동영 민주당 최고위원  |  2010-10-19 21:33
라인
정권교체를 위한 야권대혁신
지긋지긋한 한나라당 정권을 2012년에 끝장내고 싶으세요? 한나라당과 민주당이 영남과 호남을 독점해 온갖 폐해를 낳는 지역주의 양당구도...
양순필 국민참여당 대변인  |  2010-10-19 20:43
라인
대한민국 검사들이여, ‘진짜 스폰서’를 붙잡아라
MBC 『PD수첩』이 방송한 ‘검사와 스폰서’ 편으로 촉발된 검사파문이 특검을 통해 민망한 실체를 여실히 드러냈다. 지난 4월 20일,...
김길수 발행인  |  2010-09-17 00:07
라인
거대했던 태풍의 끝자락에서
거대한 태풍이 지나갔다. 전신주가 뽑히고, 낙엽을 밟으며 간판들이 굴렀다. 들녘의 벼들도 여물은 이삭이 무거웠는지 밤새 모두 쓰러지고 ...
정대근 기자  |  2010-09-09 22:05
라인
편백나무의 전설
키는 땅딸막하고 배불뚝이에 얼굴까지 얽은 못생긴 사나이가 있었다. 그는 머리통보다 조금 작은 보따리 하나를 둘러메고 세상을 떠돌아 다녔...
정대근 기자  |  2010-08-27 15:46
라인
코스모스는 피어날 땅을 가리지 않는다
척박하고 목마른 땅, 갈기갈기 찢어진 틈새로 코스모스 한 송이가 말없이 피었습니다.땡볕을 이기며 느릿느릿 자란 코스모스는 싹을 틔우는 ...
정대근 기자  |  2010-08-26 14:44
라인
바람이 불었다
월전리(月田里) 어귀에는 왜성(倭城)이 서 있다. 병풍처럼. 임진왜란 때 왜놈들이 지은 성이라고 했다. 메이드 인 저팬이 품질은 참 좋...
정대근 기자  |  2010-08-20 13:25
라인
라벤더, 그 아득한 추억에 대하여
시간이 쌓여 세월이 된다. 그런데 켜켜이 쌓이는 그 껍질들은 도무지 감촉이 없다. 보이지 않고, 만져지지도 않는다. 심지어 발목 근처로...
정대근 기자  |  2010-08-19 00:57
라인
삼성과 프로야구와 대학의 공통점
내일 강의 준비를 뒷전으로 미루고, 또 써야 할 논문과 심사를 위해 읽어야 할 논문을 외면하고, 사이버대학원 설립 따위 각종 잡다한 일를 모른 척 하고, 첨삭해야 할 학생들의 글을 곁눈질하며, 어제부터 아픈 허리통증...
당신의 나무  |  2010-07-15 18:43
라인
다시, 연필을 깎으며
어느 날 갑자기 소년은 지독하게 아팠다.심장이 두근거렸고, 이마에는 신열이 고였다. 눈앞이 아득해졌다. 입맛을 잃은 혀끝에선 자꾸 한숨...
정대근 기자  |  2010-07-14 13:27
라인
젖은 유월이 간다
올해 경인년은 역학적으로 금과 화의 기운이 강한 해다. 쇠가 정적인 서늘함을 지녔다면, 불은 돌진하는 가운데 뜨거움을 내뿜는 기운다. ...
정대근 기자  |  2010-06-29 14:49
Back to Top